인사말

Korean

Korean

Japaness

Japaness

English

English

청년, 우리시대의 시발점

“안녕하세요. 청춘삘딩을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청춘삘딩은 국내 최초로 기초지자체에 조성된 청년활동공간으로서 청년이 사회의 새로운 주체로 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지지하는 것을 미션으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청년기는 매우 낭만적이며, 자신의 꿈을 기반으로 일을 시작해 사회구성원이 될 것이라는 생각을 하였습니다.

하지만, 사회 전반적인 경제상황이 악화되면서 일정한 교육과정을 이수 후 직업을 얻어 사회에 안정적으로 진출하게

될 것이라는 과거의 상식이 깨지게 되면서 청년기의 삶은 매우 혼란스워졌습니다.

 

졸업을 지속적으로 유회하는 청년, ‘안정된 직장’을 꿈꾸며 좁은 문을 수년 째 두드리는 청년,

진짜 원하는 것을 모르는 채 이런 저런 대외활동을 하면서 스펙을 쌓는 청년,

평당 타워팰리스보다 높은 주거비용을 지불하지만 친구 한 명 초대할 수 없는 작은 방안에서 생활하는 청년...

이런 청년들의 현실은 단순히 당사자만의 어려움이 아닌 뉴스에 보도될 정도로 심각한 사회 문제로서 등장하게 되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청년은 여전히 현재와 미래를 이끌어갈 원동력이며,

결국 이 청년들이 나라와 시대를 이끌어가게 될 점은 변함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그것을 무엇을 통해 어떻게 진행할 것인지에 대해서는 청년 세대 나름의 방식으로 시작해볼만 한다고 생각합니다.

 

현재의 상황이 녹록치 않고 그리 아름답지만은 않지만

청춘삘딩은 그 상황을 직시하고 대면하면서 새로운 장이 펼쳐질 거라 믿고 있습니다.

당신의 인생의 시발점이 되고자 청춘삘딩을 새로운 청년동료들을 기다립니다.

 

우리 함께 상황을 시발해 볼까요?

센터장 김희정

青年, 私の人生の出発点、青春ビル

こんにちは。

青春ビルへようこそ。

 

青春ビルは韓国初、基礎自治体に造成された青年の活動空間として、

青年が社会の新しい主体として登場できるよう支援・支持することをミッションとし、様々な活動を展開しています。

 

 

通常、青年期はとてもロマンチックであり、自分の夢をもとに仕事を始め、社会構成員になると思ってきました。

しかし、社会の全般的な経済状況が悪化し、定められた教育課程を終えた後、職業を持ち

社会に安定的に進出するという過去の常識が崩れ、青年期の生活は大きく変わりました。

 

卒業を持続的に引き延ばす青年、「安定した職場」を夢見て就業の狭き門を数年もたたく青年、

本当にやりたいことが分からないまま様々な対外活動をしながらキャリアを積む青年、

1坪当たりタワーパレスより高い住居費用を支払うが、友人1人も招待できない小さな部屋の中で生活する青年...

こんな青年たちの現実は単純に当事者だけの問題ではなく、ニュースに報道されるほど深刻な社会問題としてあがっています。

 

それにもかかわらず、青年は相変らず現在と未来を導いていく原動力であり、結局、この青年たちが国と

時代をリードして行くようになるということについては変わりがないと思います。

但し、それを何によってどのように進めるかに関しては、青年世代が自分たちの方法でやってみる価値があると思います。

 

現在の状況は並々ではなく、あまり美しくもありませんが、青春ビルはその状況を直視し対面しながら、新しいチャンスが

訪れるだろうと信じています。あなたの人生の出発点になろうと青春ビルは新しい青年の仲間たちを待っています。

 

では、一緒に挑戦して見ませんか?

센터장 김희정

Youth, The starting point of Our times

Greetings to everyone. 

Thank you for visiting YouthBuilding.

 

 

YouthBuilding is the first Youth Activity Space in Korea developed by the lower-level local government,

and various activities are performed, which aim to help and support the youth to come forward as the new leaders in the society.

 

Generally, we have always thought that the youth period is very romantic, and efforts can be started based

on our dreams to become leading members of the society. However, as the overall economic situations worsened,

the former common trend of completing certain educational course to get a job to settle down in the society was no longer in vogue,

and the lives of the youth were mired in confusion. A youth who continues to adjourn the university graduation,

a youth who attempts the competitive job market for many years chasing a ‘stable job’, a youth who pursues his or her qualification

without really knowing what he or she wants to do, a youth who pays the residence cost higher than the Tower Palace per Pyeong

only to live in a room that is too small to even invite his friends over- the reality of the

youth is no longer the hardship of a particular individual but is constantly in the news as a serious social issue. 

 

Nevertheless, the youth are still the driving force that will lead the society forward in the present and the future,

and eventually, there is absolutely no change in the belief that the youth will lead the country forward in this era and the next.

However, it is worth contemplating about the unique methods the young generation can attempt to chart their progress.

 

The circumstances today are not rosy, and it isn’t smooth sailing for the youth; however we believe

that YouthBuilding will enable the young generation to face the circumstances and open a new chapter.

YouthBuilding awaits new young colleagues and aims to become the starting point of your lives.

 

Shall we start and go together? 

Directer / Kim Hee Jung